|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11월이라고 제법 날씨가 쌀쌀해졌습니다.
지난 주말 내린 비로 나뭇잎도 많이 떨어졌네요.


지난 주말 동안 많이 허전해진 은행나무.


엎질러진 가을을 노란 손수레에 주워담느라 바쁘신 미화원 아저씨.


엄청나게 쏟아졌는데도, 저 뒤에는 아직 떨어지지 않은 나뭇잎들이 많이 있네요.
쌀쌀해진 날씨에 감기 걸리지 않도록 옷 따뜻하게 입으세요~^_^
Posted by 맹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달콤시민 2009.11.02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악! 사진만 봐도 지금 넘 추워요 ㅜㅜ 덜덜~~
    지난 주말에 과천을 거쳐 서울을 버스타고 가는데 남태령 고개 도로 옆과 가운데에 엄청 멋지게 은행나무들이 쫙 서있었어요~ 이제 곧 앙상한 가지로 남겠네요.. 에궁

  2. 동전이 2009.11.02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사진은 땅바닥에 누워서 찍은 것 같네요 ㅋㅋ

  3. 칭기즈칸 2009.11.02 1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참 잘 찍으셨네...좋네요...감사~~ 언제 한 번 들러봐야지...근데 일반인도 국회 들어갈 수 있어요?

    • BlogIcon 맹태 2009.11.02 1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국회 도서관 앞뜰이예요.
      국회 앞에 경찰 청년들이 경비를 서지만, 일반인 출입이 가능합니다.
      저도 처음에 들어올땐 경찰 아저씨(?)한테 "저...들어가도 되나요?" 하고 물어보고 들어왔었어요.ㅋㅋ
      "네?" 하고 되묻던 경찰 아저씨 표정을 잊을 수 없네요.

  4. BlogIcon 뽀글 2009.11.02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사진이 기가 막힌데요^^;; 어쩜 이런각도가 나오지요?
    마지막 가을을 보는듯하네요~
    잘보고가요~

  5. BlogIcon Mr.번뜩맨 2009.11.02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날씨 보니까 이 낙엽들도 조만간 다 떨어질 것 같은...흑..

    • BlogIcon 맹태 2009.11.02 1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근데 국회에는 아직 파릇파릇한 잎사귀들이 꽤 보여요.
      아마도 열정적으로(?) 뜨겁게(?) 국정을 운영하시는 국회의원님들의 열기에 가을이 늦게 오는가봐요..

      내 마음은 이리도 추운데 ..ㅠㅠ

  6. YES 2009.11.03 17: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회가 이렇게 이쁜줄 모르는 사람들이 많을것 같아 아쉽네요 ㅠ

    올해는 벚꽃축제를 못가서 너무 아쉽습니다ㅠ

    그나저나 요새 날씨도 추운데 미화원분들 고생이 많으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