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김형오 국회의장은, 국회 휴회기간인 내일(5.9)부터 19일까지의 오스트리아, 불가리아, 루마니아 공식 방문을 위해 내일 오후 출국한다.

이번 방문에서는 의회정상 간 교류가 소원했던 이들 방문국과의 의회차원의 협력 증진과 함께, 우리의 국가적 어젠다인 '저탄소 녹색성장'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기술협력 방안의 모색(오스트리아), 현지에서 활동하는 기업들에 대한 법적 제도적 지원방안 검토(불가리아 등) 및 원전사업의 우리 기업의 참여 지원(루마니아) 등 경제 관련 현안에도 집중할 예정이다.

오스트리아와 불가리아는 국빈 방문이 없었으므로 수교 이래 우리 측 최고위 인사의 방문이며, 불가리아와 루마니아는 2010년에 수교 20주년을 맞아 뜻 깊은 양국관계 증진의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주요 일정으로 오스트리아에서는 피셔(Fisher) 대통령 예방, 프라머(Prammer) 하원의장 면담, 프로이데난(Freudenan) 수력발전소 시찰 등이 예정되어 있고, 불가리아에서는 소피아 대학의 명예학술상 수상, 피린스키(Pirinski) 국회의장 면담, 파르바노프(Parvanov) 대통령 예방, 현대중공업 방문, 루마니아에서는 바세스쿠(Basescu) 대통령 예방, 게오아나(Geoana)상원의장 및 아나스타세(Anastase) 하원의장 면담 등이 예정되어 있다.

이번 순방에는 여상규, 김금래, 주광덕 의원(이상 한나라당), 정장선 의원(민주당), 권선택 의원(자유선진당), 김양수 비서실장 등이 수행한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