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김형오 인수위 부위원장은 2일 오전 문재인 청와대 비서실장에게 전화를 걸어서 "현정부에서 임기가 만료되는 정무직 공무원 및 국책기관장 30여 명의 인사는 새정부 출범 이후에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인수위와 협의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이동관 인수위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유병수 bjorn@sbs.co.kr
SBS TV|기사입력 2008-01-02 16:09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