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 김형오의 민심(民心)찾아 삼만리  ( 2009희망탐방, 전북 부안 내소사)

전북 부안의 내소사에는 소원이 적힌 기왓장이 커다란 나무 주변을 빙 둘러 놓여져 있습니다.

주로 "가족들의 건강" , "사업의 성공" 같은 내용들이 적혀 있었는데요,
그 중엔 아래 사진과 같은 내용도 있네요. 절집에 까지 와서 정치발전을 기원하는 민심(民心)이 무척이나 간절하게 느껴집니다. 

(소원을 적어주신 분의 실명과 주소는 모자이크 처리하였습니다.)

김형오 국회의장님이 이 기왓장을 보셨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아마 보셨다면, 평소 국회 정상화, 정치의 품격과 예의를 강조하셨던 만큼, 참 많은 생각을 하셨을 것 같군요.

그나저나 이 기왓장에 적힌 소원은 언제쯤 이루어질까요?  김형오 국회의장과 함께 하는 <2009희망탐방>에서 그 해답이 나타나길 기원해봅니다.

posted by 맹태
(국회의장 비서실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민우 2009.10.12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품격있는 국회, 예의가 살아있는 국회. 그런 날을 빨리 경험했으면 좋겠습니다.

  2. 김진태 2009.10.12 14: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에 가서 저런 소원을 빌 수 있다는 게 .....어찌보면 마음이 넓은 사람이란 생각도 들고,,,한편으로는 정치에 대한 염증이 심한 분이란 생각도 드네요...아무튼 우리 정치 이제 좀 바뀌어야 합니다. 그 방향은 솔직히 잘 모르겠지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