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정월대보름, 영도에서 달집을 태우다

“달집에선 달이 활활, 가슴에선 희망이 활활”

   

김형오

지난 2월 6일, 제14회 정월대보름 영도 달맞이 축제가 열렸다. 하이라이트는 단연 달집태우기. 한국해양대학교 제2캠퍼스 부지에서 점화된 달집은 기세 좋게 타오르며 주민들 가슴을 희망으로 물들였다.

달집태우기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생솔가지나 나뭇더미를 쌓아 ‘달집’을 짓고 보름달이 떠오르면 불을 놓아 제액초복(除厄招福)을 염원하던 세시풍속이다. 달은 예로부터 풍요와 생명력의 상징으로서 농경 및 어로문화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요즘 <해를 품은 달>이란 퓨전 사극이 국민 드라마로 떠올랐다. 달집태우기를 하던 날은 비록 하늘이 흐려 달을 볼 수 없었지만, 우리가 만든 달집은 이미 그 안에 달을 품고 있었다. 활활 타는 달집과 함께 우리 가슴 안에서 밝음과 희망의 불꽃도 활활 타올랐음은 물론이다.

몇 컷의 사진으로 그 축제의 현장을 스케치했다.

 

 

▲높다랗게 달집이 지어졌다. 영도구민의 무사안녕, 의사소통, 만사형통, 운수대통, 소원성취, 송액영복을 기원하는 플래카드와 함께 각자의 희망사항을 적은 종이들이 달집 주위에 내걸렸다.

 

▲정월대보름 영도 달맞이 축제가 그새 열네 번째를 맞이했다. 특별한 일이 아니라면 해마다 거르지 않고 참석해 주민들과 자리를 함께 했던 행사다. 축사를 하고 있는 내 등 뒤로 기세 좋게 달집이 타오르고 있다. 물론 실크스크린 사진이다.

 

▲한복을 곱게 차려 입은 여신들이 채화봉에 불을 밝혀 들고 주단 위를 걸어간다. 이때쯤이면 지켜보는 주민들 가슴도 서서히 달아오르기 시작한다. 불씨를 이식하듯 가슴 밭에 저마다 희망의 씨앗을 이식할 자리를 마련한다.

 

▲여신들로부터 채화봉에 불을 옮겨 받았다. 내 옆에서는 풍물놀이패들이 신명나게 흥을 돋우고 있다. 세시풍속은 역시 우리 국악과 어우러져야 한결 제 맛이 나는 법이다.

 

▲채화봉으로 달집에 불을 질렀다. 순식간에 달집이 수천 개의 혓바닥을 내밀고 허공을 탐식한다. 주위가 환해지고 따뜻해진다. 어릴 적 불놀이를 하던 기억이 선연하게 되살아난다.

 

▲불꽃은 이제 달집을 완전히 삼켜 버렸다. 풍요의 상징인 대보름달과 온갖 액운을 살라버리는 정화의 상징인 불이 혼연일체가 되어 타올랐다. 질병과 근심걱정일랑 모두 사라지고 희망과 행복의 날들만이 다가오기를 간절히 염원했다.

 

▲불타오르는 달집을 스마트폰으로 스케치하고 있는 나를 누군가가 뒤에서 카메라에 담았다. 마치 내 스마트폰이 불꽃 한가운데서 타오르고 있는 듯한 모습이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삼라만상 2012.02.14 1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를 품은 달,
    달을 품은 달집,
    달집을 품은 네 마음,
    네 마음을 품은 내 마음...
    내 안에 너 있다, 달집 있다, 달 있다, 해 있다...

  2. 뻬레그리노스 2012.02.14 2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마트폰 화형식.
    라스트신이 참 멋집니다요.

  3. 헬레나 2012.02.16 0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월대보름 축제 달집태우기 사진을 멋지게 찍으셨네요.
    전문가는 틀립니다.본인은 디스털 사진기라서 이렇게 나오지 않았는데요.
    "김형오"전 국회의장님의 영도구민들을 사랑하시는 마음이 전해집니다.
    영도구민들의 소원을 기원드립니다.그리고 의장님도 만사형통 하시길 바랍니다.
    언제나 존경했던 마음 변치 않겠습니다.보슬비가 오지않았으면 정말 멋있는
    축제 였을텐데 말입니다. 아쉬웠습니다.건강하십시요.

  4. 活活活 2012.02.17 07: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은 왜 火火火 타오르지 않고
    活活活 타오르는가.
    정치인들이여, 불구덩이 속으로 뛰어들라.
    그것이 살길(活路)이다.

  5. BlogIcon 김화자 2014.03.10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형오"전 의장님!
    안녕하세요.정말 오랜만입니다.
    요즈음 건강은 어떠하신지요.건강이 최고의 보약입니다.

    청학동 권정희님이 어젯께 대학병원에서 연락이 왔는데,
    대기자 4번이라고 전화를 받았답니다.

    건강( 만성 신부증 )이 안좋아서 몇년전 의장님께 제가
    부탁한 환자 이야기입니다.

    대기자 4번이라서 언제든지,빠른 시일내에 수술을 할 것이라고
    좋아하는 권정희님을 보고 저도 울컷 했습니다.

    빨리 의장님께 소식을 전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의장님! 정말 고맙고,감사합니다.

    몇년을 고통속에서도 참아온 환자도 감사하고, 생명을 얻는다는
    생각도,희망도 생겼다는 권정희님의 얼굴에 환한 미소도
    그렇게 예쁠 수가 없습니다.

    새해 인사가 늦었습니다.
    의장님! 건강하시고 만사형통하십시요.

    2014년 3월10일 김화자 올립니다.

김형오 전 의장은 지난 11월 28일(월) 부산 남구 감만동에서 열린 북항대교 상량식에 참석하였습니다.
총연장 3.3km인 북항대교는 2014년 완공 예정으로 개통되면 부산의 해안도로망 구축이 완료됩니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8월 3일, 김형오 전 의장은 남항시장 상인대학 졸업식에 참석하여 졸업을 축하하고 격려했습니다.

졸업을 축하하는 김형오 전 의장


김형오 전 의장은 축사를 통해 오랜 노하우와 고유한 차별성을 통한 경쟁력 강화와 더불어 시설현대화사업으로 깨끗하게 정비된 시장의 장점을 살려 내실있고 친절한 재래시장으로 거듭나길 당부했습니다.

 

청학시장 상인회 김화자 회장과 기념사진


이 자리에는 청학시장 상인회 김화자 회장을 비롯한 청학시장 상인분들도 함께 졸업했습니다.

 



졸업생 여러분의 졸업을 축하드리며 영도 재래시장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짝짝짝 2011.08.06 1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인대학 졸업을 축하드립니다.
    수준 높은 서비스 정신으로 청학시장이 몰라 보게 발전할 거라 믿습니다.
    몇해 전 청학시장에 입학한 저도 열심히 출석하겠습니다.

  2. 헬레나 2011.08.07 0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형오" 전 국회의장님! 남항시장 상인대학에 오셔서 영광스러운
    졸업장을 맞이한 학생들에게 멋있는 "축사" 고맙고 감사합니다.
    언제나 전통시장에 관심을 가져 주시고 애정을 보여 주셔서 정말
    우리 상인들은 힘이 납니다.상인대학 강의를 기다리는 설레임은
    우리가 언제 기다려 보던 일이 었던가?
    내 인생에 그런날이 있었던가? 정말 많은것을 배웠습니다.
    우리 졸업생 모두 제일 처음에는 꼭 상인대학을 해야 하는가?
    하면서 의문을 가지기도 했습니다. 시간이 가고 강의시간이
    늘어나고 모두들 조는사람 없이 열심히 경영을 배웠습니다.
    졸업식날 본인의 손을 잡으며,아쉬워 눈물을 흘리는 친우들을
    보면서 많은것을 느껴 보기도 했습니다.
    "김형오" 전 국회의장님! 영광스런 졸업식 "축사" 감사합니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5월 4일, 영도구 동삼동에 위치한 해양혁신도시내 한국해양수산연수원이 개원식을 가졌습니다.
한국해양수산연수원은 6만6708㎡(2만179평)의 대지 위에 지상 4층 높이의 행정교육관과 실습관, 종합소화훈련장, 생활관 등 9개동의 건물로 이루어져 있으며, 연간 3만명의 교육인원을 수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한국해양수산연수원은 항해사·기관사·통신사 등 해기사(海技士)를 양성하는 곳으로 항해중 일어나는 모든 상황을 실제상황처럼 운항 훈련할 수 있는 선박운항 시뮬레이터(SHS. Ship Handling Simulator) 등 첨단 교육시설 및 전천후 교육이 가능한 실내교육장과 전세계 항만 시연 등 해상에서의 모든 상황 구현이 가능한 세계 최고 수준의 실습장비를 갖추고 있다고 합니다.

동삼동 해양혁신도시에서 새롭게 시작하는 한국해양수산연수원이 오대양 육대주의 거친 파도를 개척하는 해양수산 종사자들에게 특화된 교육서비스와 선도적 지식을 전달하는 세계 최고의 해양수산 전문인력 양성의 메카로 더욱 발전하기를 기대해 봅니다.

 
POSTED BY 천상의나래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5월 4일, 관내 복지관에서는 어버이날을 맞아 각 복지관별로 경로잔치가 열렸습니다.
이 날 김형오 전 의장은 "세상에서 가장 훌륭한 분은 누가 뭐래도 우리들의 부모님, 나의 어머니, 아버지"라며 돌아가신 부모님에 대한 그리움과 자식들에 대한 걱정, 그리고 손주에 대한 사랑 등 어르신들과 이야기하며 공감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4월 26일, 김형오 전 의장은 동아대학교 한국대학생외교안보연구회 초청으로 북한인권에 대한 내용 외 주요시사문제에 대해 대학생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그곳에는 사랑이 없다. 북한정치범수용소 전시회 홍보 사진 중.>




김형오 전 의장의 방명록 내용
"북한 땅에도 인간의 냄새가 흐르도록!"




이 날 김형오 전 의장은 '대학생과 통하다'라는 주제로 디지털 정치와 퍼스트펭귄 리더십에 대해 강연을 하였습니다.


대학생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진 김 전 의장은 앞으로 북한인권에 대해 관심을 갖는 청년층이 늘어나야 한다고 강조하며 "동아대 학생들이 주도해 이번 전시회를 개최했다는 점에서 대한민국의 미래는 밝다"며 학생들을 격려했습니다.

또한 강연을 통해 "가장 중요한 것은 청년들의 자발적인 움직임이며 청년들이 사회문제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참여해야 한다"며 학생들이 행동에 나서야한다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