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국회 벚꽃축제가 시작된 4월 15일, 부산 영도초등학교 6학년 어린이들이 국회를 찾았습니다.

지역구인 영도에서 어린이들이 방문했다는 소식에 김형오 국회의장도 반갑게 맞이하였는데요, 어린이들 역시 뜨거운 박수로 김형오 국회의장을 반겼습니다.

신기한 듯 김형오 국회의장을 바라보는 어린이들

"영도에서 선출한 국회의원이 누구인지 아니?"
너무 쉬운 질문인가요? ^_^;;;

짧은 시간이지만 아이들과 즐거운 대화도 나눴습니다.

박수로 화답하는 영도초등학교 어린이들

"공부 열심히 해서 훌륭한 사람들이 되길 바랍니다. 영도 초등학교 화이팅!"

기념사진 찰칵!!

인사를 마치고 집무실로 발걸음을 돌리려는 김형오 국회의장에게 "싸인 요청"이 들어왔습니다.
140여명의 아이들에게 모두 싸인을 해줄수 없는 일.
"싸인 받고 싶은 사람?" 이라는 질문에 너도 나도 손을 들며 잠시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저요! 저요!"
난감한 김형오 국회의장


이...이걸 어쩐다...;;;

어쩔 수 없이 선생님들께서 지목한 몇몇의 아이들에게 싸인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좋겠다~" 며 부러워하는 친구들을 돌아보며 흐뭇한 미소를 짓기도 합니다.
연예인 부럽지 않은 인기입니다. ^^


간절한 눈빛으로 선생님을 바라보지만,..

선택 받지 못한 어린이의 억울한 표정을 보세요.^^

하지만 결국 이 어린이는 입고 있던 옷에 싸인을 받는데 성공!
저 뿌듯한 표정!! ^_^

싸인을 받은 친구들이 부러웠던지, 한 어린이가 제게 자랑을 합니다.

"저도 싸인 받았어요!"
"어디 한번 보여줘봐.."



".....?"
"....제가 했어요.ㅋㅋㅋ"

"제 사진 꼭 올려주셔야 돼요!"
(형은 약속 지켰다!!)

싸인을 받고 싶어 찢어진 종이에 어설픈 장난을 친 개구쟁이(우측)와 친구들.

보너스..
우여곡절 끝에 입고 있던 옷에 싸인을 받은 어린이.
싸인 받은 옷을 애지중지하는 모습이 정말 귀엽습니다.^^
Posted by 맹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ㅋㅋ 2010.04.16 15: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가 직접 싸인이라고 장난친아이 귀엽네요.ㅋㅋㅋ
    싸인이 많이 받고싶었나봐요~그렇게라도 한걸 보면.ㅋㅋ
    사진 퍼갔을지 궁금하네요~ㅋㅋ

2009 희망탐방 부산입니다.

대한제강에서 회사측의 프리젠테이션이 끝난 뒤,
생산 현장을 둘러볼 계획이었습니다.

그런데... 이건 뭔가요?

공장 투어용 가운, 안전모, 장갑, 마스크 등등이 갑자기 눈 앞에 출현!

설마설마 했는데 회의장 문을 나서는 순간,

장갑을 낀 검은색 정장의 여전사(?)가 즉시 의장님을 중무장시키기 시작했습니다.

우선 가운부터 입으시고~~


그 다음, 마스크를 쓰시고~~~


이젠 안전모도 쓰셨네요~ 그럼 이게 끝일까요?

화룡점정(?)으로 수신기를 귀에 꽂으신 의장님~ 이제 모든 게 완료됐습니다. 자, 이제 출발합니다~

민방위의 날은 15일 어제였는데

마치 화생방 훈련을 연상시키는 중무장을 하셨네요~ ㅎㅎㅎ

자~ 현장에 도착했습니다.


저렇게 뜨거운 용광로를 바로 보면 눈(안구)을 상할 수 있으니


이렇게 선글라스를 사용해서 보셔야 합니다.

그런데 중무장(?)이 심한 탓에 기자들의 불만이 터져나오기 시작하는군요.

"마스크라도 벗어주세요. 의장님 얼굴이 잘 안 보입니다."

그래서 살짝 무장해제(?)를 했으니 바로 다음 장면입니다.

대한제강 기중기반의 설명을 듣고 계신 의장님. 아까보다는 좀 자연스럽네요.

똑같이 무장한 저도 숨을 헐떡였는데, 의장님도 많이 답답하셨을 것 같군요.

그리고 끝으로, 보너스 사진 두 장 올립니다.

"일 한 지 얼마나 됐나?"

"2년 조금 넘었습니다."

마치 아버지가 아들을 대하듯 다정함이 느껴지던 순간이었습니다.

여러모로 협조해주신 대한제강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여러분이 몸담고 땀방울을 흘리는 중소기업들 덕분에 우리나라 산업이 유지되고 있다는 거 잘 알고 있습니다.

힘내십시오!  화이팅~!



Posted by 칸타타~
(국회의장님 비서실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민우 2009.10.17 2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네요....현장취재의 치열함,고충 같은게 느껴지네요...잘 보고 갑니다..

  2. 침팬지 2009.10.17 2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생방이라길래 뭔가 했더니만....낚인건가??...ㅋㅋ

    • BlogIcon 칸타타~ 2009.10.18 2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낚이신 것 맞구요.
      하나의 에피소드로 봐주시면 좋겠네요.
      사실 저걸 쓰고 있으니 진짜 화생방 훈련 받는 것과 다를 바가 없더라구요. ^^;
      그만큼 희망탐방 일정에 힘든 부분이 있음을 표현한 것이죠.
      저 순간만큼은 군대 다시 갔던 기분이 살짝 들었습니다.

  3. BlogIcon pennpenn 2009.10.19 0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군을 지대로 홍보하셨습니다.
    수고하셨어요~

  4. 오돌뼈 2009.10.19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사람이 구케의장이었군화. 후후 살짝 재밌네여.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