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2010년 2월 26일은 한국 피겨 역사에 길이 남을 날입니다.
12년을 기다려온 꿈의 무대와 온 국민의 기대, 세계의 시선이라는 극도의 부담감에도 불구하고 김연아 선수는 너무나 환상적이고 완벽한 연기를 펼쳤습니다.

228.56점

자신의 세계 신기록을 또 다시 갱신하며 2010 벤쿠버 동계올림픽의 금메달리스트가 된 김연아 선수는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피겨 여왕입니다.

그녀가 자신의 연기를 모두 마치고 눈물을 흘릴 때 이 어린 소녀가 얼마나 큰 부담감을 가지고 경기에 임했을지가 느껴져 너무나 안타까웠습니다.


# 기적같은 피겨 여왕, 김연아

김연아 선수의 등장은 우리나라는 물론 세계 피겨계의 이목을 집중시킬 정도로 그 파장이 대단했습니다.
특히 세계 언론은 김연아 선수의 국적이 대한민국이라는 사실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는데요.

84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이자 NBC 피겨 해설자인 스캇 헤밀턴.


24일 쇼트프로그램이 끝난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84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이자 NBC 피겨 해설자인 스캇헤밀턴은 "피겨역사라고 할만한게 전혀 없는 한국에서 김연아 같은 선수가 어떻게 나올수 있는지 놀랍다"라고 말했습니다.

사막에 핀 꽃 한송이처럼 너무나 척박한 한국 피겨 환경 속에서 정말 기적같이 세계 최고의 선수인 김연아가 탄생한 것입니다.

세계 정상에 우뚝 선 김연아 선수. 김연아 선수의 금메달 때문에 너무나 행복한 금요일입니다. ^^


#김연아도 포기하고 싶었던 스포츠, 피겨

한국 피겨계 최초로 세계 선수권 1위 석권은 물론 올림픽 금메달을 안겨준 기적같은 선수, 김연아.
세계 피겨 역사를 새로 쓴 이 기적같은 선수는 자신이 가장 잘하는 특기인 피겨스케이트를 포기하려고 했습니다.
너무나 큰 피겨스케이트의 재정 부담과 열악한 연습 환경으로 인한 잦은 부상 때문입니다.

어렸을때부터의 꿈이었던 올림픽 금메달. 김연아 선수는 그 꿈을 26일 드디어 이뤘습니다.


단계가 올라가면 갈수록 재정부담이 커지는 스포츠인 피겨스케이트.
150만 원에 달하는 스케이트화는 물론 코치비, 해외 전지훈련비 등 1년에 1억 원이 넘는 돈을 모두 자비로 마련해야 하다 보니 피겨스케이터들에게 경제적 어려움은 큰 압박으로 다가올 수 밖에 없습니다.
김연아 선수도 집을 담보로 대출을 받는 등 경제적 어려움이 컸다고 하는데요.

이와 함께 김연아 선수를 끊임없이 따라다녔던 또 다른 고충은 잦은 부상입니다.
너무나 추운 온도와 늘 사람으로 북적이던 링크장 등 한국의 열악한 피겨 연습 환경은 선수들의 잦은 부상으로 이어질 수 밖에 없었습니다.
김연아 선수는 훈련 장소를 캐나다로 옮기면서 잦은 부상의 위험에서 벗어날 수 있었고 부상의 압박에서 벗어난 좋은 컨디션은 올림픽 금메달이라는 큰 성과로 돌아왔습니다.

# 제2의 김연아 꿈나무들, 그들의 현 상황?

혜성처럼 나타나 김연아로 인해 대한민국 온 국민은 피겨스케이트라는 스포츠를 알고 즐길 수 있게 됐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제2의 김연아 꿈나무들이 여전히 큰 재정적 압박과 부상의 위험이 큰 열악한 환경에서 김연아를 꿈꾸며 연습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얼마 전 인간극장에 출연한 피겨스케이트 국가대표 박소연 선수도 해외전지훈련비를 마련하지 못해 고충을 겪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올림픽에서 13위를 차지해 제2의 김연아로 신고식을 톡톡히 한 곽민정 선수의 어머니도 올림픽 전 한 인터뷰에서 아이의 실력이 늘어날수록 재정적 뒷받침을 해줘야 하는데 그것이 힘들다고 토로했습니다.

고등학교 1학년 어린 나이에 2010년 벤쿠버 올림픽에 나가 13위를 차지한 곽민정 선수. 곽 선수의 미래가 기대됩니다.


이와 함께 열악한 연습 환경은 김연아 키즈들을 또 다른 어려움입니다.
이제 초등학교 6학년인 박소연 선수는 저녁 늦게 12시가 넘어서 잠이 들고 새벽에 일어나는 힘든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습니다.

피겨 선수들이 일반인들을 피해 피겨 연습에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이 아침 일찍과 저녁 늦게 시간밖에 없기 때문인데요.

인간극장에 출연한 박소연 선수의 어머니는 잠이 늘 부족한 박소연 선수가 빙상장에 가는 차 안에서 토막잠을 잘라치며 잠이 들지 못하도록 큰소리로 깨웁니다.
연습 1시간 전 잠이 들면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렇게 빙상장에 도착하면 피겨 선수들을 기다리고 있는 것은 뼈속까지 추운 추위를 참고 연습해야 하는 연습 환경입니다.

김연아 선수도 한국에서 연습할 때는 박소연 선수와 마찬가지로 추운 빙상장에서 오전 일찍과 저녁 늦게 연습을 해야만 했습니다.
이런 추운 환경에서의 연습은 선수들의 잦은 부상으로 이어질 수 밖에 없다고 김연아 선수는 강조했었는데요.

하지만 연습장을 캐나다로 옮긴 후 김연아 선수는 땀이 날 정도로 따뜻한 빙상장에서 늦은 오전과 오후에 연습을 하고 저녁에는 휴식을 취하면서 좋은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그만큼 한국의 피겨 환경이 열악하다는 얘기입니다.
옆 나라 일본의 경우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에서 일본의 아리카와 시즈카 선수가 아시아 최초로 금메달을 딴 후 정부차원의 대대적인 피겨 지원 프로젝트를 지원했습니다.

이를 통해 탄생한 선수가 바로 이번 벤쿠버 동계올림픽의 아사다 마오와 안도 미키, 스즈키 아키코 선수 등입니다.

이번 벤쿠버 올림픽에서는 김연아 선수가 세계 신기록을 기록하며 최고의 자리에 올랐습니다.
김연아 금메달 이후 우리나라가 해야 할 일은 제2의 김연아를 꿈꾸는 선수들이 좋은 환경에서 경제적 어려움 없이 연습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입니다.

김연아를 꿈꾸는 제2, 제3의 김연아 키즈들이 김연아를 넘어설 수 있는 날이 오기를 기대합니다.

                                                                                                               Posted by 포도봉봉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무예24기 2010.02.28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연아 선수 상금이과 광고를 찍어 얻는 수입을 후배선수들에게 훈련비로 꽤 많은 비용을 기부하고 있습니다. 그모습 너무 대견합니다.

  2. BlogIcon 탐진강 2010.02.28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2의 김연아를 꿈꾸는 꿈나무들이 이번에 더욱 각오를 다지겠군요.
    좋은 환경과 여건도 필요하겠지요

    • BlogIcon 포도봉봉 2010.03.02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김연아의 금메달을 통해 제2의 김연아를 꿈꾸는 꿈나무들이 조금이나마 맘 편히 피겨를 즐길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지길 바랍니다.

세상에서 가장 긴 2분 50초였던 것 같습니다.
12년을 기다려왔던, 꿈에 그리던 올림픽 무대에서 자신의 기량을 모두 뽐낸 김연아 선수.
가슴 졸이며 김연아 선수의 연기를 바라보고 점수가 발표되기까지.
그 짧은 순간이 저에게는 너무나 긴 시간처럼 느껴지더군요.

김연아 선수는 이번 올림픽 무대에서 '78.50'을 받으며 자신의 쇼트프로그램 신기록을 다시 한번 넘어섰는데요.
지금까지 김연아 선수의 경기를 보면서 이렇게 가슴 졸였던 적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김연아의 007빵.사진출처=SBS


이번 김연아의 올림픽 경기를 보면서 특히 맘이 졸였던 이유는

첫째, 김연아 바로 직전에 있었던 아사다 마오 선수의 완벽한 경기.
두번째, 올릭픽이라는 연아의 꿈의 무게가 저에게도 느껴졌기 때문입니다.


김연아 선수 바로 직전에 뛴 동갑내기 경쟁자 아사다 마오 선수의 경기.
그동안 부진을 거듭했던 아사다 마오는 자신의 주특기인 트리플 악셀에 이어 더블 토루프까지 완벽하게 성공시키며 73.78점이라는 최고점을 받았습니다.

올림픽 무대에서 자신의 시즌 최고점을 받은 아사다 마오 선수. 사진출처=대한체육회


그동안 아사다 선수의 트리플 악셀은 낮은 성공율 때문에 말이 많았었는데요.
그래도 아사다 선수가 끝까지 이를 고집했던 이유는 김연아 선수를 이길 비장의 카드는 트리플 악셀밖에 없기 때문이라는 것이 전문가들이 의견이었습니다.

그 비장의 카드인 트리플 악셀을 멋지게 성공한 아사다 마오 선수는 올림픽 무대에서 자신의 최상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리고 그 뒤를 이어 바로 시작된 김연아 선수의 경기.
그동안에 쏟아져 나온 언론 등을 통해 김연아 선수에 쏠린 세계의 눈과 기대가 어느정도인지 아느만큼 보는 저도 가슴이 답답해지면서 손이 떨려왔습니다.

아사다 마오 선수의 경기를 본 김연아 선수의 표정, 시합에 나서기 직전 오서 코치와의 눈빛 교환, 계속 눈을 만지던 손짓 하나하나에 신경이 쓰였습니다.

점프를 뛸 때마다, 스파이럴을 할 때마다 숨이 턱턱 막히면서 가슴 졸이며 봤던 김연아 선수의 쇼트 프로그램.
너무나 완벽하고 멋있었습니다.

12년을 기다려온 김연아 선수의 꿈. 사진출처=SBS


모든 사람들이 자신을 바라보는 압박감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꿈을 향해 너무나 멋지게 날아오른 김연아 선수.
내일 프리 프로그램에서도 자신의 기량을 맘껏 펼치며 행복한 스케이터가 되길 기도합니다.

                                                                                                                     Posted by 포도봉봉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달콤시민 2010.02.24 14: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먼저 있던 마오선수의 완벽한 연기 보면서 제가 더 떨렸어요 정말..
    특히 경기 후 그렇게 환하게 웃는 마오선수 보면서 '에고 우리 연아에게 지장있음 안되는데' 하는.. 그래도 우리 연아 역시 '대인배' 답게 자기페이스대로~ ㅎㅎ
    아 정말 너무 뿌듯해요.! 브라보!

    • BlogIcon 칸타타~ 2010.02.24 14: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오의 선전이 김연아에게 긍정적인 자극이 된 듯합니다.
      라이벌(연아-으뜸, 마오-버금)전다운 경기였습니다.

    • BlogIcon 포도봉봉 2010.02.24 15: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아사다마오 선수가 막 해맑게 웃으면서 손 흔들때 혼자 속으로 '김연아 선수 순서인데 빨리 나오지,이제 그만하고 나오지' 막 그랬어요.ㅋㅋ

  2. BlogIcon 날아라뽀 2010.02.24 14: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나 설레이던지 심장이 터지는 줄 알았어요^^

  3. BlogIcon Phoebe 2010.02.24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경기 보지못햇지만 너무 감격스러워요.
    내일 모레는 더 긴장될것 같아요.

  4. 박종욱 2010.03.20 2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갑니다 심장이 놀랐네여

    퍼갈게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