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불륜드라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1.09 <그대웃어요> 이민정의 ‘불륜심리’ (2)


-  ‘자매의 관계는 무릇 이렇다?’ 


<그대웃어요>에서 이민정과 최정윤은 자매 사이다.  그런데, 극중 자매지간의 대화가 예사롭지 않아 보인다.  한 남자를 사이에 두고 있는 탓이다.


                ▲ sbs 주말 드라마 <그대 웃어요>. 한 남자를 좋아하는 자매들의 '사랑 싸움'이 눈길을 끈다.

그들의 묘한 대화를 잠깐 살펴보자. 자매 사이에 흔하게 오고갈 수 있는 대화는 절대로 아닐 것이다. 


-(동생을 노려보며)            정인이 너 강현수 좋아하니?

=(덤비듯이)               응, 좋아해. 왜 난 강현수 좋아하면 안돼?

-(타이르듯 )              안되는 줄 알면서 정인이 너 왜 그러니?

=(화내며 )                               왜 안 되는데?

-(역시 화내며)              걔는 나를 8년 동안 좋아했었어.

=(찜찜하다는 듯)      언니, 서정경! 너도 강현수 좋아하니?

-(잠시 머뭇거리다)             그래, 좋아해!  


 

언니 정경(최정윤)은 현수(정경호)를 좋아하지 말아야 할 이유를 조리있게 열거하고, 동생 정인(이민정)은 순간 말문이 막힌다.


언니 정경은 정인이 지지 않고 대들자, "현수는 너를 동생으로 생각하지 여자로 보지 않는다" 라고 말함으로써 동생 정인을 눈물나게 한다. 



- ‘제가 아우를 지키는 사람입니까? ’


형제지간의 불화의 극치는 성경에도 등장한다. 동생 아벨을 살해한 카인은 하느님께 대들며 울부짖는다.


"제가 아우를 지키는 사람입니까? " (구약성서 창세기 4 :9 )

 

우리가 살아가는 현실에선, (자칫하면) 형제자매지간이 ‘카인과 아벨의 관계’로 비유되기 쉽다.


                ▲ sbs 드라마 <카인과 아벨>의 한 장면.  (사진 -sbs)

<그대웃어요>에서 자매지간에 오가는 그런 류의 대화라면, 누구라도 쉽게 <카인과 아벨>을 떠올릴 것이다.  (실제로 현실세계에서 형제자매간의 다툼은 얼마나 흔한가? )



- 진화론은 때로 신선한 시각을 선사한다 


싸움은 싸움이로되, 형제자매간의 싸움은 보통의 사고체계로는 설명하기가 쉽지 않다.

그 용이하지 않은 설명을 위해 감히 책 한권을 소개한다.  2009년 출간된 <불륜의 심리학>이란 책이다. 인쇄용지에 잉크가 채 마르지 않은 것 같은 따끈따끈함이 전해지는 신간서적이다.



<불륜의 심리학>이란 책을 통해 본 <그대 웃어요>의 '지뢰녀' 이민정의 심리를 간략하게 살펴보자.
 
'불륜의 10가지 함정'이란 소주제로 풀어본 이민정의 ‘불륜심리’를 대화로 재구성해봤다.


                 ▲ 자신의 언니를 짝사랑해온 남자를 좋아하는 여동생의 심리는 진화론으로 어떻게 설명될까?


"불륜의 10가지 함정- 희망,판단착오,방어기제,자책,두려움,욕심,섹스,고마움,숭배,죄책감"


1. 희망       : "오빠(정경호)는 나(이민정)를 더  사랑해줄거야 ..결혼하고 말거야..꼭! "


2. 판단착오 : "오빠는 날 무척이나 좋아하고 있어. 오빠는 언니를 별로 안 좋아해."


3. 방어기제 : "까짓것..어때.... 언니는 오빠를 안 좋아하는데...
"


4. 자책       : "아냐...그래도 언니를 8년이나 좋아했던 사람인데..어떻게 내가 흐흐흑 -.-)
"



5. 두려움    : "만약 오빠가 나를 안 좋아하고 언니(최정윤)를 택하면 어쩌지? "


6. 욕심       : "정말 오빠와 사귀고 싶어, 오빠가 너무너무 보고 싶어"


7. 섹스       : "아~~ 오빠와  (    ) 하고 싶어."  





8. 고마움    : "오빠가 있어서 정말 행복해... 얼마나 다행인지 몰라
"


9. 숭배       : "오빠는 내게 정말이지 구세주나 마찬가지야. 얼마나 내게 잘해주는데.."



10. 죄책감  : "아, 내가 잘하고 있는지 몰라..순간순간 느껴지는 이 묵직한 마음은 뭐지??"


                                                                                           -<불륜의 심리학 /소담/ 2009 >



- 보다 더 상세하고 흥미진진한 불륜에 대한 설명들


21세기를 살아가는 한국인들에겐 드라마를 보는 ‘차가운 시선‘이 필요하다.
우리는 모두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이른바 ’막장 드라마‘의 홍수 시대를 경험하고 있는 까닭이다.


사랑하면 알게되고, 알면 보이나니 , 그 때 보이는 것은 전과 같지 않으리라....라는 유명한 말이 있다.
 

드라마의 내용에 무작정 휩쓸려가기보다는, 드라마를 좀 더 알고 보자는 차원에서 진화론 관련 서적 몇 권을 더 소개한다.


 

          ▲ 서점에는 인간의 마음을 다룬 책들이 눈에 띄게 늘었다. 진화론, 인지심리학, 뇌과학, 초기불교 등등..
            

때론 소설 같고, 때로는 시나리오 같은 진화론자들의 주장 속으로 한 발짝 들어가보자.

세상을 보는 눈이 조금은 신선해질 수 있으리라는 희망을 품고서.....


 

                                                                                                                  - Posted by 백가이버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민이 2009.11.10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는 내용이네요..ㅋ 잘봤슴

  2. BlogIcon 빠삐드래곤 2009.12.01 0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소 심리에 관심있었는데 불륜의 심리학이라... 재밌겠네요.
    그리고 이 경우 말고도 흔히 볼 수 있는(?) 친구의 애인을 좋아하는 경우도 불륜 심리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