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김의장 "의정사에 참담한 상처 남겨"

"폭력재발 방지 구체적 대안 마련해달라"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김형오 국회의장은 8일 최근 마무리된 국회 파행 사태와 관련 "국민에게 석고대죄하면서 국회의원들에게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날 국회 본회의에서 안건 처리에 앞서 "지난 20여일간 국회는 의정사에 부끄럽고 참담한 기록과 상처를 남겼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국민의 대표인 의원들이 자신들의 문제를 풀기 위해 보좌진과 당직자를 동원한 것은 세계 어디에도 없다"면서 "각 교섭단체는 폭력 재발 방지를 위한 구체적 대안을 마련해줄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이어 "폭력에 대해선 물러서지 않겠다"며 "국회의 권위와 신뢰를 스스로 무너뜨리는 흑백의 정치, 투쟁의 정치를 종식시키자"고 강조했다.

koman@yna.co.kr

<영상취재: 이규엽 기자, 편집: 김해연 기자>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제279회 국회(임시회) 제 3차 본회의 모두발언/ 풀영상 ]


김형오 국회의장은 8일 최근 마무리된 국회 파행 사태와 관련 "국민에게 석고대죄하면서 국회의원들에게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 imnews@imbc.com)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