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10월 26일, 10월의 넷째 주가 시작됐습니다.
오전 내내 흐릿하던 하늘이 어느새 다시 맑아졌네요. 완연한 가을입니다.
 
오늘 만사형통 넷 브리핑은 과거 100년 전 이 날의 이야기로 문을 열려고 합니다.
1909년 10월 26일, 만주 하얼빈 역에서 벌어진 총격사건, 안중근 의사가 일본의 이토 히로부미를 권총으로 처단한 날이 바로 100년 전 오늘이기 때문인데요.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을 기념해 지난 주 만사형통은 안중근 의사를 재조명했습니다.


▲지난 주 다음뷰 포토베스트에 선정된 만사형통의 안중근 의사 관련 포스트

- 안중근 의사-동상은 한국에, 유해는 공사장에?

- 안중근 의사 동상, 왜 푸대접 받나?  

‘국권이 회복되거든 고국으로 옮겨 달라’는 안중근 의사의 유언이 아직 지켜지지 않음을, 고국의 땅에서 푸대접을 받는 안중근 의사 동상에 대한 안타까움 등이 담긴 포스트였습니다.

다행히 많은 분들이 이 포스트를 읽고 함께 마음 아파해 주셨습니다. (다음뷰 포토 베스트에 선정됐습니다.^^)
만사형통을 방문해 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10월 26일,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을 맞아 우리가 숨 쉬는 이 땅의 소중함과 이를 위해 희생하신 순국선열의 자취를 다시 한 번 뒤돌아보는 계기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마지막으로 만사형통에는 여러분들의 다양한 의견을 함께 나눌 수 있는 공간인 자유게시판이 있습니다. 개헌과 제도개선에 대한 여러분들의 소중한 의견을 기다리겠습니다.

그럼, 10월 넷째 주 만사형통 넷 브리핑은 여기서 마칩니다.
이번 한 주도 만사형통 하세요~^^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pennpenn 2009.10.27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중근 의사에 대해 새롭게 조명되어 다행입니다.
    이런 분은 우리 조국의 영웅입니다.

  2. 도라에몽 2009.10.27 1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중근 의사의 자손들이 대한민국이 아닌 미국에서 거주한다는 소식을 뉴스를 통해 전해 들었습니다.
    게다가 해외로 나가게 된 이유가 독립후 친일파들의 기득권 장악때문이라는 사실이..

    안창호 선생님의 자손분들도 미국에 거주한다고 들었는데요...
    그런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 BlogIcon 맹태 2009.10.27 2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도라에몽님.
      (저 도라에몽 왕팬이예요.^^)

      저는 안중근 의사의 직계후손에 대해서는 전혀 모르고 있었는데, 동상을 옮기던 날 만난 어느 어르신께서 말씀해 주셔서 알았습니다. 직계후손은 안중근 의사 형 집행 후에 연락이 끊어진 것으로 알고 계시다고 하시더라구요.

      뉴스에 나온 가족분들은 조카 손녀라고 들었는데, 직계후손 뿐만 아니라 안중근 의사의 온 가족이 매우 힘든 삶을 사셨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독립유공자 분들과 그 후손에게 합당한 대우를 해주는게 당연할진데, 차별을 하는 말도 안되는 상황이 있어서는 안될 것입니다...참 안타까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 영화

몇년전 "2009 로스트 메모리즈" 라는 영화가 있었습니다.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암살하는데 실패한 후, 일제가 2차 세계대전에서 승리하고, 우리는 그 일원으로 살아가고 있다는 가정으로 시작하는 영화입니다.

제목에 나타났듯이 영화는 이토 히로부미가 암살당한 1909년의 100년 뒤인 2009년을 배경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지금은 바로 그 2009년입니다.

2009년 10월 어느 오후, 국회에 조성된 연못의 평화로운 모습


# 민증까봐.

보통 우리는 친구들끼리 서로의 나이를 확인할 때,

"몇년생이야?" 라고 물으면 흔히들 "75년생", "86년생", "93년생" 같이 뒤의 두자리 연도를 말하곤 하죠.

100년 전의 사람들도 그랬을까요?
안중근 의사도 의거 후 뤼순감옥에 수감되었을 때, 일제의 간수들에게 "79년 생이오" 라고 대답하지 않았을까요?

주민등록제도나 지문날인제도가 만주국의 사회제도를 답습한 것이라는 문제는 차치하고,
만약 100년 전에도 지금 우리의 주민등록제도가 있었다면 안중근 의사의 주민등록증은 어땠을까요?

너무 정교하게 만들면 공문서위조가 될까봐 조잡하게 만들어 봤습니다.
(인터넷에서 구한 아기공룡 둘리의 주민등록증을 사용하여 만들었습니다.
이것도 공문서 위조일까요? 아니라고 해주세요..;;;)

안중근 의사가 그저 역사 속 위대한 인물이기 때문에, 당연히 이토 히로부미를 암살했을까요?

그로부터 100년이 지난 대한민국 국민으로 살아가는 제가
'79년생 안중근'과 같은 상황에 처한다면 그와 같은 행동을 할 수 있을지 생각해 볼 때..

자신있게 '그렇습니다'라고 대답할 자신이 없는 것이 사실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안중근 의사의 용기있는 의거 앞에 더욱 숙연해 질 수 밖에 없는게 아닐까 생각합니다.

 

# 동상

안중근 의사의 동상이 2006년 1월, 중국 하얼빈시에 세워졌다가 11일 만에 중국정부의 요청으로 철거되었습니다.
동상을 세운 사업가 이진학씨의 사무실에 3년간 보관하다가 2009년 9월 1일, 의거 100주년을 맞이하여 국내로 옮겨져 임시로 국회 헌정기념관 앞에 자리잡았습니다.

50일 간의 임시 거처인 국회 헌정기념관 앞, 안중근 동상

국가보훈처에서 동상의 얼굴이 안중근 의사의 사진과 다르다며 '학술·예술적 가치가 검증되지 않았다'는 이유로 공공전시를 반대했기 때문에 국회내 헌정기념관 앞에 50일간 임시로 설치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세종대왕과 이순신의 얼굴이 궁금해지네요..)

동상 뒷편에 펼쳐진 현수막에는 이런 글귀가 쓰여 있네요.

"...국권이 회복되거든 고국으로 옮겨다오..."

 
안중근 의사의 유해는 아직 찾지 못했습니다.
오히려 뤼순감옥 터의 안중근 의사의 유해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유해발굴 작업을 벌였던 곳에는 고층건물이 들어서고 있다고 합니다. (관련기사 ☞ 클릭 )

참 안타까운 일이 아닐 수 없죠..


일제로부터 해방되고,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된 지도 한참이 지났지만, 유해조차 찾지 못해 유언을 지키지 못하고 있으니, 후손으로서 참 부끄러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그나마 안중근 의사를 기릴 수 있는 동상을 세울 수 있게 되어 다행이라고 해야 할까요?

동상의 위치를 결정하는 부분에서도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어쨌든 부천시에서 부천시청 옆 중동공원에 영구설치하고, 공원명칭도 안중근 공원으로 변경한다고 하니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앞으로 국회에서 안중근 의사의 동상을 볼 수 없다는 것이 아쉽지만,
부천 시민들께는 참 기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 "2009 로스트 메모리즈"

2009년 10월, 조용한 오후


1909년 10월 26일,
그리고 100년이 흐른 뒤의 2009년의 대한민국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과거를 잊는 영화와 같은 일영화에서만 접할 수 있는 소재였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맹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대변인 2009.10.22 15: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해가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이 되는 해여서 몇달전 '안중근 평전'이라는 책을 사서 일부러 읽었습니다. 1879년 9월2일 태어나, 만 서른의 나이인 1909년 10월26일 의거를 일으키고, 의거 152일만에 순국한 그분은 의병장이자, 교육가로, 사상가로, 역사학자로, 철학자로 굵고 깊은 삶을 산 영웅입니다.

    젊은 혈기에 육혈포를 구해 앞뒤 보지 않고 이토 히로부미를 처단한 줄 알았더니, 그분의 행동은 결코 돌출적인 것이 아니라 동양평화를 위한 깊고 높고 굳은 철학의 소산이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사형을 당하기 전날 여순 감옥으로 온 두 동생을 마지막으로 만나 유언을 남겼는데, 그중 한 구절이 "국권이 회복되거든 고국으로 반장해다오"라고 한 말입니다. 또한 이렇게 유언으로 남겼습니다.

    "나는 천국에 가서도 또한 마땅히 우리나라의 회복을 위해 힘을 쓸 것이다. -생략- 대한독립의 소리가 천국에 들려오면, 나는 마땅히 춤추며 만세를 부를 것이다."

    • BlogIcon 맹태 2009.10.22 1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금 동상 이전하는 모습을 보고 왔습니다.

      부천시에서 잘 관리하겠지만,
      동상을 보러오신 많은 분들께서 부천시에 고마움을 표시하는 한편 안중근 의사의 가묘가 있는 효창공원에 이동하면 어떨까 하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국회에 볼 수 없다는 사실에 마음 한켠에 아쉬운 생각이 드네요.

  2. BlogIcon 테리우스원 2009.10.22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작품 잘 감상하고 갑니다
    감기도 조심하시고 즐거우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 BlogIcon 맹태 2009.10.22 2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블로그에 야생화 사진을 많이 갖고 계시네요.
      김형오 국회의장님도 야생화에 관심이 많으신데,
      통하는게 많으실 것 같아요! ^^

  3. BlogIcon Mr.번뜩맨 2009.10.22 2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조국을 위해 싸우셨던 분은 물론 자손들까지 오히려 푸대접받는 현실을 보면 참 안타깝다는 생각이 듭니다.

  4. BlogIcon mark 2009.10.23 0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이야기를 들을때 마다 우리나라 정부는 누구를 위한 정부냐고 묻고 싶어집니다.
    안중근의사의 유해를 그동안 몰라라(혹시 아닌가?) 했던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