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출처: 제주일보)

제주일보 ☞ 김형오 전 국회의장 "한 정당이 제주도 독점해선 안돼"

뉴데일리 ☞ 김형오 “‘막말’ 김용민 지금이라도 사퇴시켜야”

 


김형오 전 국회의장 "한 정당이 제주도 독점해선 안돼"

10일 오전 제주도의회서 기자회견...4.11총선 새누리당 후보 지지 당부

새누리당 김형오 전 국회의장은 10일 “제주도에서 한 정당이 독점적으로 국민의 대의기관으로 선출되는 것은 시대의 흐름에도 맞지 않고, 다양성 추구의 정신과도 맞지 않는다”며 새누리당 총선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김 전 국회의장은 이날 오전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현경대 후보(제주시 갑) 등과 함께 기자회견을 갖고 “19대 총선에서는 한국 정치의 병폐적인 요소인 지역주의, 한 당이 싹쓸이하는 구도가 무너지고 있다”며 “제주도민들의 다양한 민의가 대변될 수 있도록 현명한 판단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김 전 의장은 이어 “한 정당의 대표로서는 제주도의 민의가 제대로 반영될 수 없다”면서 “현경대 후보 같은 인품과 경륜을 갖춘 분들이 국회로 와서 나름의 역할을 하는 것이 제주도와 이 나라 발전을 위해 도움이 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김 전 의장은 막말 파문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민주통합당 김용민 후보(서울 노원구갑)와 관련해 “민주통합당을 대표하는 사람이 입에 담을 수 없는 막말을 버젓이 하고, 국회에 들어온다면 국회와 국민의 거리는 더 멀어질 것”이라며 “민주주의의 큰 기둥이 국회라는 인식이 민주통합당 지도부에 전혀 없기 때문에 이런 사람을 공천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 전 의장은 또 민군복합형 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 대해서는 “제주가 평화롭게 발전하기 위해서는 민군복합형 관광미항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며 “갈등을 부추기고 도민들을 현혹시키는 분들은 육지로 돌아가야 한다. 제주도민 스스로 해결할 수 있다”고 밝혔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广州市清理化粪池 2018.07.02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버기




    人们常说地下排水管道工程是一座城市的良心工程,但很少有人关注,保障这些管道排水能力的是一群默默无闻的管道疏通工人。他们常年在井下清掏淤积物,每一次都伴随着脏、臭、累。每天和井下的的淤泥、臭味和各种垃圾"过招",几乎每个人都患有不同程度的风湿病,而正是有了他们的付出,才换来了千家万户的舒适生活。8日,记者跟随他们感受了一次作为"地下工作者"的辛劳。


    作业现场污水散发的臭味扑鼻


    上午9点,记者跟随我市排水维护所的管道疏通工来到青山区先锋道娜琳步行街段进行管道清理,他们将醒目的黄色作业车停在路边后,用大号铁钩子将一个下水井井盖打开。


    站在井口,发绿色的污水马上就要溢出井来,恶臭的味道迎面扑来,记者不得不捂住鼻子。但是顾不得这些,疏通工们随即开始了工作。杨组长将井盖打开,同时将一根带有高压反向喷水的水管伸到井下的管道内进行清理。


    这项工作需要3个人相互없네

  2. BlogIcon 广州管道疏通 2018.07.02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마图集
      “7月2日,第二届中国“互联网+”食品安全高峰论坛在2017年全国食品安全宣传周主场举行。本次论坛由国务院食品安全委员会办公室、国家食品药品监督管理总局指导,科信食品与营养信息交流中心支持,股票配资平,食品与营养科学传播联盟主办。”

      论坛上,国家食品药品监督管理总局新闻宣传司司长颜江瑛表示,作为快速发展的新生事物,互联网正在改变人们的生活。今天很多人已习惯通过网络了解食品安全信息,网购食品,甚至订餐。在互联网为人们的食品消费带来便捷之时,一些不法分子通过网络传播“塑料紫菜”“肉松棉花”等虚假食品安全信息,误导消费者。营造纯净清朗的网络环境,需要部门联合、社会共治。网络不是法外之地,食品信息发布有法律底线,对于制造传播食品谣言者要如过街老鼠,人人喊打。

      近年来,中国电子商务发展迅速,网络食品交易也是中国互联网业态发展的一个重要类目。网络食品交易的迅速发展어립

[새누리당 보도자료]

ㅇ 제 64주년 제주 4.3사건 관련

- 오늘이 64주년 제주 4.3사건의 위령제가 제주시 4.3 평화공원에서 있다. 새누리당에서는 중앙선대위 고문이신 김형오 前국회의장님과 조동성·조현정 비대위원이 참석하신다. 김형오 前의장님은 의장 시절 삼부요인으로서는 최초로 제주 4.3 위령제에 참석하셨다. 제주도 명예도민이시기도 하다. 새누리당은 4.3사건으로 인한 무고한 희생자의 명예회복과 유가족의 아픔과 상처를 치유하기 위해서 국가추모기념일을 추진하고, 진상조사사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을 약속드린다.

전문 바로가기 ☞ 조윤선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 현안관련 브리핑[보도자료]

[제주의소리]  ☞ 새누리 김형오 "대통령 불참 이유? 잘 모르겠다"
 
[연합뉴스] ☞ 4.3위령제서 이야기 나누는 여야 대표 참석자
                ☞ 각계 인사 '제주 4.3 위령'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래 2012.04.04 1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도의 아픈 역사, 제주도민들의 슬픔을 정치적으로 이용해서는 안된다는 말씀에 깊이 공감합니다.

  2. 파도 2012.04.04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거기간이라 선거외에 다른 부분들은 신경쓸 여유가 없을텐데, 북한인권문제나 제주도의 문제를 직접 챙기는 모습이 참 좋습니다~^^


"제주인의 이름으로 세계무대서 1% 장벽 뛰어 넘는다"  (제주의 소리)
제1회 글로벌 제주상공인대회 28일 개막식 600여명 성황.. 김형오 국회의장, 영상메시지로 축하


[기사설명]

김형오 국회의장은 대한민국의 모든 계층과  전지역에 큰 관심과 도움을 아끼지 않고 있습니다.
이는 <영상메시지>라는 형식으로도 사람들에게 전달되고 있는데요.
영상메시지는 국회의장실에서 녹화된 뒤에 각계각층과 대한민국 전지역에 지금 이 시간에도
전파되고 있습니다,

제주상공인대회에도 역시 김형오 국회의장이 영상메시지를 보내 축하의 뜻을 전달했습니다.

제주지역매체인 <제주의 소리>가 글로벌 제주상공인대회와 김형오 의장의 영상메시지에 대해 기사를 작성해 보도했기에,  네티즌 여러분들께 소개합니다. 


 
                                              - posted by 국회대변인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민우 2009.11.29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모로 지역을 위해 애쓰시네요..보기 좋ㅅㅂ니다..홧팅!!

- 2012년 세계자연보전총회(WCC) 개최지로 제주도 선정 적극 권유


김형오 의장은 오늘 오후, 엔리크 라만(Enrique Lahman)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세계자연보전총회(WCC) 총괄국장 등 2012년 제5차 WCC 개최 후보지 심사를 위해 제주 방문을 마치고 온 실사단 3명 등을 접견하였다.

이들 일행은 지난 9월 14일부터 17일까지 제주 현지 방문 및 실사를 마친데 이어, 오늘 정부(총리실, 환경부)를 실사하고 국회를 방문하였다.

이 자리에서 김형오 의장은 본인이 제주특별자치도 명예시민이라고 밝히고 “제주는 세계자연유산지역으로 미국, 중국의 최고지도자 등 세계의 많은 정상들이 즐겨 찾는 총회 개최의 최적지”라고 소개하며, “자신을 포함한 부의장단, 여야 원내대표 및 환경노동위원장을 비롯한 다수의 국회의원들이 여야 없이 대회 유치 범국민 서명운동에 동참하였다”고 밝혔다.

또한, 2가지 큰 틀의 지원방안으로서, 첫째, 제주 WCC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서라면 특별법과 특별위원회를 만들어 지원하겠다는 것과, 둘째, 정부가 유치 후 얼마나 잘 지원하는지 감시하고 격려하는 일을 게을리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엔리크 라만 실사단장 및 일행은 박수로 감사의사를 표하며, “이번 방문을 통해 제주의 최상의 컨벤션 센터와 뛰어난 숙박시설,130만 명에 이르는 유치 지지 서명과 아울러 환경부를 비롯한 정부의 강력한 지지를 볼 수 있었다. 물론 최종발표까지는 2달 남았지만, 제주의 WCC 유치를 매우 긍정적(very positively)으로 검토하겠다”고 화답했다.

이 대회는 세계최대 규모의 환경행사인 이른바 “환경올림픽”이며, 주관기관인 IUCN이 후보지인 제주도와 멕시코의 칸쿤을 차례로 방문해 현지 실사하며, 금년 11월 최종 결정하기로 예정되어 있다.

오늘 접견에는 김재윤‧조원진의원, 서영배 IUCN 한국위원회회장, 이병욱 환경부 차관, 최거훈 의장비서실장 및 배준영 국회 부대변인이 배석하였다. (끝)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