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93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0.18 이종범의 역대 한국시리즈 활약상 완벽 정리 (1) (20)


< 이종범의 역대 한국시리즈 활약상 완벽 정리 (1) >


역시 이종범은 명불허전이더군요.

지난 KS 1차전의 2차례의 결정적인 적시타는 그가 날아다니던 90년대를 떠올리기에 충분했습니다.

90년대 이종범은 말 그대로 신(神)이었습니다. 그래서 당시에 이런 말이 있었습니다.

"90년대 최고 타자는 양준혁, 90년대 최고 야수는 이종범"

90년대 이종범은 당시 야수가 보여줄 수 있는 궁극에 도달한 선수였고
더욱이 그는 큰 무대에 설수록 자신의 진가를 발휘하던 영웅이었습니다.

그 신들린 이종범의 90년대 한국시리즈 활약상을 정리해보겠습니다.
(열혈 야구팬인 저로선 그의 기억을 더듬어보는 것도 참 재미있는 일입니다.)

▲ 출처 : KBO

1. 1993년 한국시리즈

1993년은 대물급 신인들이 잔치를 펼친 시즌이었습니다.
이종범도 강력한 신인왕 후보였죠.

야수로서는 이종범, 양준혁, 투수로서는 이상훈, 박충식

이것만 해도 "기라성 같다"는 말에서 조금도 모자람이 없죠.
93년에는 양준혁은 거의 MVP급 활약을 했고, 박충식은 14승에 한국시리즈 15이닝 완투.
또한 94년이 되자 신인 2년차 징크스라는 말도 이들에겐 통하지 않았습니다.
이종범은 거의 4할 타율의 타자, 이상훈은 18승 다승왕이 됐으니까요.
양준혁도 3할을 쳤고, 박충식은 200이닝대 14승 투수가 됐었으니까요.

▲ 오래 전에 떠돌던 사진이라 출처를 알 수 없어서 따로 표기하지 못했습니다. 양해바랍니다.

히 94년부터 이종범은 야수 중에서 단연 최고가 되는데
저는 그 최고가 될 시발점을 93년 한국시리즈로 봅니다.

사실 이종범은 한국시리즈 3차전까지 크게 두각을 나타내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시리즈가 무르익어갈수록 드디어 이종범의 진가는 발휘되기 시작했죠.
공교롭게도 4차전까지 불리하던 해태가 승기를 잡아가던 것도
이종범이 살아나던 5차전부터였습니다.

4차전 1:0으로 앞선 상황에서 1타점 2루타를 터뜨리며 조금씩 자신감을 회복했습니다.
5차전 1:0이던 3회말, 좌전안타로 출루한 이종범은 2루, 3루 도루를 연거푸 성공하기에 이릅니다.
이른바 "이종범 출루 = 3루타" 공식의 막을 연 것이었죠.

일명 "이종범식 휘젓기"는 상대팀의 전 수비수들을 긴장케 만들었는데요.
후속타자였던 홍현우가 2루수를 겨우 넘어가는 외야 플라이를 쳤음에도 불구하고
이종범의 발을 의식한 우익수 이종두가 급하게 서두르다 에러를 범해 1점을 헌납하고 말았죠.

특히 팽팽한 투수전 속에 1:0에서 2:0이 되느냐, 1:1이 되느냐는 큰 차이였습니다.
왜냐하면
 해태는 1승 1무 2패로 열세였기 때문에 여기서 패하면 벼랑 끝으로 몰릴 수 밖에 없었기 때문이죠.
그 상황에서 팀의 분위기를 이끈 선수는 다름 아닌 이종범이었죠.

여기서 이종범이 남긴 기록 한 가지를 보시겠습니다.

한국시리즈 1경기 최다도루 - 3개 (1993년 10월 24일 한국시리즈 5차전)


한국시리즈의 마침표를 찍은 7차전, 그 주인공 역시 이종범이었습니다.

1회에 우전안타로 쳐낸 뒤, 2루를 훔쳤고, 홍현우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아 선취득점을 일궈냈죠.

3회에도 빠른 발을 활용해 내야안타를 만들어낸 뒤, 역사에 남을 몇 가지 기록을 남겼습니다.

한국시리즈 도루 7개 - 역대 최다타이 (84년 장효조 7개)
한국시리즈 최다연속도루 성공 7개 - 신기록

1:0으로 앞선 4회에도 2사 1,2루 상황에서 좌익선상 적시타를 날려 승세를 굳혀갔습니다.

이런 이종범의 맹활약은 한국시리즈 MVP 투표에도 그대로 반영됐습니다.
전체 48표 가운데 45표를 휩쓸었거든요.
신인왕을 놓친 아쉬움을 한국시리즈 MVP로 보답받는 순간이었습니다.

< 에피소드 >

당시 해태:삼성의 한국시리즈는 역대 한국 프로스포츠 사상 최고의 시청률을 올렸었습니다.

* 역대 1위 - 1993년 10.25일 MBC 한국시리즈 32.1%
* 역대 5위 - 1993년 10.21일 KBS 1TV 한국시리즈 26.2%

이런 시청률이 가능했던 건 말 그대로 별들의 잔치였기 때문이었죠.
5차전의 암표는 7~8만원을 호가했다고 하는데, 당시 물가수준을 감안하면 상당한 금액이었죠.


이종범의 또 다른 모습을 보시려 하신다면 아래를 찾아주시면 됩니다.
 

■ 다른 시즌 한국시리즈에서의 이종범
(1) 1996년 한국시리즈의 활약상 
(2) 1997년 한국시리즈의 활약상


 


                                                                                                Posted by 칸타타~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lavoswl 2009.10.18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람의 아들이 괜히 붙은 별명은 아니더군요...마흔이라는 나이에도 참 대단한 이종범...해태 시절이 떠오릅니다. 홧팅!!

  2. 호랭빠 2009.10.18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93년이면 내가 코흘리개인데 그당시두 종범신은 날라다녔네여. ㄷㄷㄷㄷㄷ
    암튼 좋은글 잘봤슴니다.

  3. 바람의 조카 2009.10.18 1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종범신의 과거 이력도 화려했네요. 예전 일이라 말만 들었는데 우왕ㅋ굿ㅋ

  4. 삼성팬 2009.10.18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과 당시에 야구봤던 기억이 나는데 이종범은 진짜 너무 힘든 선수였습니다.

    • BlogIcon 칸타타~ 2009.10.18 1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바람의 아들이란 말도 때론 약했죠.
      이건 뭐 그냥 태풍이었습니다.

      일단 출루하면 2루 혹은 3루에 있으니.
      역대 1회 선두타자 홈런 제일 많은 선수이니
      장타면 장타, 주루면 주루, 수비면 수비.
      팔방미인이었죠.

  5. 용택신 2009.10.18 1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엘지팬이구여.
    이종범이 큰경기에 강하다는걸 알고있었지만
    93코시에서 이런 일이 있는줄은 몰랐어여.
    엘지팬 입장에선 97코시가 더 뼈아팠습니다.
    시리즈물인것 같으니 3편까지 지켜볼께요 ^^
    암튼 잘봤습니다.

  6. 맹태 2009.10.18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종범신..역시 대단합니다.
    양신은 어떻습니까? 칸타타님의 체계적인 분석 기대합니다.^^

  7. 야구를 몰랐을때.. 2009.10.18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번 타자는 무조건 홈런도 치고, 수비도 최고에..발도 빨라야 한다고 생각했었다...
    해태의 팬은 아니었지만..
    이종범을 보고 그렇게 생각했었다...

  8. BlogIcon PC지존 2009.10.18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는 글 잘봤습니다
    저는 이종범선수 말도안되는 수비가 기억에 남는군요
    도저히 이해할수없는 수비 ㅋㅋ
    시간되시면 정리좀 부탁드립니다^^

  9. 근데요 2009.10.18 2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위에 저 아저씨 사진은 광고에요? 아니면 저분이 여기 관리자?
    아니면 추종자?;;;
    이런곳에 왠 스포츠 기사?;;;

    • BlogIcon 칸타타~ 2009.10.18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국회의장 비서실에 근무하는 직원입니다.
      그리고 여기는 김형오 국회의장의 블로그이구요.
      이 곳은 팀 블로그 형태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여러 카테고리 중에서 이 곳은 와글와글 정보마당이란 곳입니다.
      대부분 김형오 의장에 관한 주제를 다루지만
      이 란은 직원들 개인적인 문화 취향에 따라 자유롭게 글을 적는 곳이구요.
      이종범을 주제로 삼은 건 요즈음 한국시리즈가 치러지는데다
      제가 열혈 야구팬인지라 개인적인 관심사를 주제로 삼았기 때문이죠.

  10. 기파랑 2009.10.18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팀블로그인가, 링블로그인가 뭐 그런거 아닌가요??ㅜ 보아하니 국회의장 관계자들 팀블로그에서 따로 작성하는 그런 내용같은데...잘 모르겠네요..자세힌ㄴ....

    • BlogIcon 칸타타~ 2009.10.18 2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기는 김형오 국회의장의 블로그입니다.
      팀 블로그 형태로 운영되고 있고
      와글와글 정보마당이란 카테고리에서 글을 쓴 겁니다.
      이 카테고리는 개인적인 문화 취향에 따라
      직원들의 끼를 발휘하는 공간입니다.
      그에 맞게 제가 열혈 야구팬이라서 글을 올린 겁니다.
      거부감 없이 글을 보시면 됩니다.
      야구팬으로서 야구 글 쓴 것이니까요.

  11. KIA팬 2009.10.19 0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아 팬으로써 이런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호호호

  12. 이강철팬 2009.10.19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 의원실 비서관입니다. 글 잘 보고 갑니다. ^^